>   선교 및 부서   >   모리타니

모리타니

모리타니 Mauritania
권경숙 선교사

contents_division_line.png

철저한 이슬람국가 모리타니아는 세계 여러 나라의 선교 활동이 모두 실패했을 정도로 이슬람 장벽이 높은 나라이다. 2020년 현재까지도 권경숙 선교사의 사역이 유일한 성공사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올해로 선교사역 26년째를 맞이하고 있는 모리타니아 선교는 고문과 감금, 알카에다의 핍박과 죽음의 공포를 극복한 권경숙 선교사의 목숨을 건 헌신으로 맺은 소중한 열매이다. 이 모든 고난을 이겨 낼 수 있었던 것은 ‘선교는 결국 하나님의 사랑’이라는 순교적 각오가 있었기에 가능했다. 하나님의 사역은 예산이 아니라 믿음으로 하는 것이라는 목민교회의 섬김과 나눔의 정신과 일맥 하는 신앙정신이다.
권경숙 선교사는 2009년, 400명을 수용할 수 있는 교회, Notre l’Eglise(우리교회)를 세우고 그 동안 펼쳐왔던 여성 사역, 장애인 사역, 교도소 사역, 지 교회 사역 등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권선교사는 2013년 1월, 지역 아이들과 함께 평창 동계스페셜올림픽에 참가해 금메달을 따기도 했다. 원주민들의 자활능력 개발과 지역사회 발전 등 복음과 함께 성장시킨 각종 사회복지활동은 모리타니아 사회에 많은 변화를 가져왔고 국가성장의 모델이 되고 있다. ‘모리타니 마마’로 불리기까지 권경숙 선교사의 다양한 사역은 모리타니아 정부의 지원을 받을 만큼 인정을 받고 있다. 이제는 국적을 막론하고 모리타니아 선교를 시작하려는 선교 단체들은 권경숙 선교사의 도움과 연대 없이는 선교가 불가능할 정도가 되었다.

마리타니.jpg

선교지 선교사 선교지 선교사
모리타니아 권경숙 캄보디아 헤브론병원 이영돈
탄자니아 조정석 캄보디아 바탐방신학교
필리핀 한영득 인도네시아 윤용호
북한 허남일 바누아트 이정훈
캐나다 최승일 독일 이성춘
중앙아프리카 조셉삐꿈빠또 일본선교협력회 림인식
중앙아시아 김진영 콩고민주공화국 김경식
온두라스 박명화(송유관) 예멘 한동호
호주 허유신 모스크바장신대 이홍래
러시아동서선교회 이상운(허남기) 중국 황요한
일본NUM선교회 이병용 니카라과 김은국
가나 가나컴퓨터학교